YS의 마지막 비서실장 김용태 전 장관 23일 별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풍백화점 참사를 다룬 국회 내무위에서 김용태(오른쪽) 내무부장관이 여야의원들의 질의도중 관계자와 답변내용을 숙의하고 있다. (제공=한국일보)
삼풍백화점 참사를 다룬 국회 내무위에서 김용태(오른쪽) 내무부장관이 여야의원들의 질의도중 관계자와 답변내용을 숙의하고 있다. (제공=한국일보)

(서울=뉴스1) 유새슬 기자 = 김영삼 전 대통령의 비서실장을 지낸 김용태 전 내무부 장관이 23일 별세했다. 향년 85세.

김 전 장관은 1936년 경북 안동군에서 태어나 서울대 법과대학을 졸업한 뒤 국제신문과 조선일보 기자로 근무했다. 1981년 1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민주정의당 소속으로 대구 동구·북구에 출마한 것을 시작으로 내리 4선을 했다.

1994년 내무부 장관을 지낸 뒤 1996년 15대 국회의원선거에 신한국당 소속으로 출마했다가 낙선했다. 1997년에는 김광일 전 비서실장 후임으로 김영삼 전 대통령의 마지막 비서실장에 임명, 1998년까지 비서실장 직을 수행했다.

빈소는 서울 여의도 성모병원에 마련됐고 발인은 오는 26일 오전 7시다. 02)3779-1918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61.41상승 14.0413:36 05/06
  • 코스닥 : 964.82하락 2.3813:36 05/06
  • 원달러 : 1125.60상승 313:36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3:36 05/06
  • 금 : 67.76상승 3.3813:36 05/06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문재인정부 4주년 국정비전과 성과 컨퍼런스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