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오는 6월 영국, 벨기에 방문…"동맹국과 협력 강조"(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워싱턴 백악관에서 40개국 정상이 참석한 화상 기후 정상회의서 정상들의 발언을 듣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워싱턴 백악관에서 40개국 정상이 참석한 화상 기후 정상회의서 정상들의 발언을 듣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오는 6월 영국과 벨기에를 방문한다. 취임 이후 첫 해외 순방이다.

23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 백악관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이 오는 6월 첫 순방을 위해 영국과 벨기에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이번 순방과 관련 "동맹회복과 대서양동반자관계 활성화, 동맹국과 긴밀한 협력에 대한 바이든 대통령의 의지를 강조하기 위한 것"이라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오는 11~13일 영국 콘월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의에 참석한 후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를 비롯한 G7 정상들과 양자회담을 가질 예정이라고 백악관은 밝혔다.

사키 대변인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6월14일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정상회의를 위해 벨기에 브뤼셀을 방문한다. 사키 대변인은 이 자리에서 나토와 대서양 안보, 진단방어에 대한 미국의 공약을 확인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16일 외국 정상 가운데 처음으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백악관에서 대면 회담을 진행했다. 이달 하순에는 문재인 대통령과도 만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