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mRNA 방식 화이자·모더나 백신 기술 확보 적극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남기 국무총리 대행이 코로나19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홍남기 국무총리 대행이 코로나19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정부가 국내 제약바이오 기업의 화이자와 모더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기술 확보를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26일 이기일 범정부 백신도입T/F 실무지원단장은 "이번에 도입한 화이자 백신과 향후 공급될 모더나 백신은 mRNA 방식이다. mRNA 백신 기술(확보) 필요성을 이미 공감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mRNA백신은 메신저리보핵산을 사용해 체내 코로나19 바이러스 면역반응을 일으키는 방식의 백신이다. 아스트라제네카와 얀센의 바이러스벡터 백신과는 다른 기술이다.

현재 국내에서는 SK바이오사이언스가 아스트라제네카와 노바백스 백신 생산을 담당하고 있지만 아직 mRNA 백신 국내 생산 계약 사례는 없다.

이 단장은 "현재도 글로벌 제약사와 국내 제약사간 연구 협약을 통해 기술 확보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며 "기술이전에 대부분 긍정적인 입장이고 앞으로 진행이 되게 되면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또 지원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상훈
이상훈 kjupres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제약바이오 담당 이상훈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5:30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5:30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5:30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5:30 08/05
  • 금 : 71.37하락 0.5115:30 08/05
  • [머니S포토] 보건부 권덕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 [머니S포토] 보건부 권덕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