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반사이익' GS홈쇼핑, 1분기 영업익 전년비 16.6%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S홈쇼핑은 올해 1분기 취급액이 1조128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0% 증가했다./사진=GS홈쇼핑
GS홈쇼핑은 올해 1분기 취급액이 1조128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0% 증가했다./사진=GS홈쇼핑


GS홈쇼핑은 올해 1분기 취급액이 1조128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0% 증가했다고 26일 밝혔다. 매출은 2974억원으로 같은 기간 0.1%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372억원으로 16.6% 늘었다. 당기순이익은 23.3% 증가한 392억원을 기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온라인 쇼핑이 증가하면서 GS홈쇼핑 취급액이 성장했다. 특히 식품 및 생활용품 판매 비중이 증가했다. 매출총이익률 개선 및 판관비율 하락(-0.2%p) 등도 영업이익에 반영됐다.

채널별로 살펴보면 모바일 쇼핑 취급액이 617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0% 신장하며 전체 취급액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54.7%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TV쇼핑 취급액은 4182억원을, 인터넷 쇼핑(PC)은 752억원을 기록했다. GS홈쇼핑 모바일 쇼핑앱은 4070만 다운로드(중복 제외)로 처음으로 4000만을 넘어섰다.

상품군별로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패션잡화 및 의류의 비중이 감소했지만 생활용품과 식품의 비중이 각각 2%p, 3%p 신장하며 실적을 지탱했다.

GS홈쇼핑은 앞으로도 시그니처 브랜드 확대와 소비자 경험(CX) 개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디지털 전환) 등을 통해 핵심사업 역량을 강화하고 보유 투자사와의 시너지 활동도 더욱 다양하게 지속해나갈 예정이다. 특히 오는 7월로 예정된 GS리테일과의 합병으로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양사 크로스채널 통합 마케팅, O2O(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 개발, 풀필먼트 및 라스트마일 배송 서비스 등을 바탕으로 새로운 고객 경험을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