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ET, 공모가 10만5000원… 경쟁률 1883:1 '역대 최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케미칼 양극재 광양공장 내부 전경. /사진=포스코케미칼
포스코케미칼 양극재 광양공장 내부 전경. /사진=포스코케미칼
SK이노베이션의 소재사업 자회사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가 국내 증권시장 사상 최고 수요예측 경쟁률을 기록한 가운데 희망 공모가격 상단인 10만5000원으로 공모가를 확정했다.

SKIET는 이달 22~23일 이틀 동안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총 공모주식수 2139만 주의 55%에 해당하는 1176만4500주에 대해 수요예측을 실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수요예측에는 국내기관 1220개와 해외기관 514개 등 총 1734개 기관이 참여했으며 188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1883대 1은 코스피, 코스닥을 통틀어 IPO(기업공개) 수요예측 역대 최고 경쟁률이다. 전체 주문규모는 약 2417조원으로 기존 역대 최고액이었던 SK바이오사이언스의 1047조원보다도 2배 이상 많았다.  

공모가가 10만5000원으로 정해지면서 총 공모금액은 약 2조2460억원으로 확정됐다. 특히 SKIET의 수요예측에 참여한 모든 기관투자자들은 공모 희망가 범위 상단인 10만5000원을 넘어서는 가격을 제출했다. 

일정 기간 주식을 팔지 않기로 하는 의무보유 확약 비율도 63.2%를 기록했다. 수요예측에 참여한 다수 국내외 기관투자자들은 6개월 이상 주식을 매도하지 않겠다는 의무 보유 확약 기간을 제시해 회사의 미래 성장가능성도 높게 평가했다.

SKIET의 일반투자자 대상 공모청약은 총 공모주식수의 25%인 534만7500주를 대상으로 오는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 동안 진행된다. 대표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과 JP모건이며 공동 주관은 한국투자증권과 크레디트스위스(CS)가 담당한다. 

SK증권, 삼성증권, NH투자증권은 인수단으로 참여한다. 일반투자자 공모청약은 외국계 증권사인 JP모건과 CS를 제외한 국내 증권사들에서만 가능하다. 상장은 다음 달 11일 이뤄진다.

SKIET는 지난 2019년 SK이노베이션으로부터 물적분할돼 설립된 회사로 최고 품질의 리튬이온배터리 분리막을 생산하는 글로벌 톱-티어 소재 솔루션 기업이다. 전기차와 IT 배터리용 분리막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며 폴더블 디스플레이용 소재인 플렉서블 커버 윈도우 및 차세대 소재를 미래의 신성장 동력으로 삼고 있다.

SKIET는 지난해 프리미엄 습식 분리막 시장에서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전기차용 분리막 사업에서는 2018년 대비 2020년 판매량이 490%나 껑충 뛰며 사장을 빠르게 장악해 나가고 있다. 글로벌 생산능력은 10.3억m²며 폴란드, 중국 등지에서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생산능력은 오는 2024년 27.3억m²로 늘어날 전망이다. 이는 매년 전기차 약 273만대에 공급할 수 있는 규모다. 

노재석 SKIET 대표는 “국내외를 막론하고 당사의 배터리 분리막 시장 내 확고한 지위와 향후 지속 성장성에 대한 높은 평가를 바탕으로 수요예측에 참여해 주신 기관투자자 분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수요예측 기간 동안 뜨거웠던 당사에 대한 관심이 오는 28일부터 시작되는 일반 공모청약에도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5.09하락 9.3310:15 07/26
  • 코스닥 : 1056.75상승 1.2510:15 07/26
  • 원달러 : 1152.60상승 1.810:15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0:15 07/26
  • 금 : 72.25상승 0.8210:15 07/26
  • [머니S포토] 송영길 '백제 발언' 충돌 심화…"與 다시 지역주의의 강 돌아가서는 안 돼"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송영길 '백제 발언' 충돌 심화…"與 다시 지역주의의 강 돌아가서는 안 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