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본없는 예능 있나"… 함소원♥진화 '아내의 맛'논란 언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함소원, 진화 부부가 '아내의 맛' 대본을 언급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함소원, 진화 부부가 '아내의 맛' 대본을 언급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함소원, 진화 부부가 '아내의 맛' 대본을 언급했다. 함소원 진화 부부는 지난 27일 중국 플랫폼 더우인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함소원 진화 부부는 근황을 전하고 애정을 과시하는 등 팬들과 소통을 이어갔다. 그러던 중 한 누리꾼은 최근 불거진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 조작 사태를 언급하며 "'아내의 맛'에 대본이 있냐"고 물었다.

진화는 "대본이 무슨 의미가 있나. 여러분이 보고 재미있었으면 됐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는 "대본이 있든 없든 여러분에게 이득이 가는 건 아니지 않나"며 "우리가 출연한 프로그램이든 다른 어떤 프로그램이든 대본이 없는 예능프로그램은 없다. 대본이 없으면 진행할 수가 없지 않나"고 반문했다.

진화는 "3년간 출연하다 보니 출연진도 우리도 모든 사람들이 다 힘들었다"며 속내를 털어놨다. 다시 출연할 것이냐는 질문에는 "그건 시간의 문제"라고 답했다.

함소원은 지난 8일 '아내의맛' 조작 논란에 대해 "과장된 연출 하에 촬영했다"고 인정하고 사과했다. 현재 '아내의 맛'은 시즌 종료 후 재정비에 들어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