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부진에도 9.4조 벌었다… “땡큐, 갤럭시·비스포크!”(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 9조3829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 9조3829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에만 9조원을 훌쩍 넘어서는 수익을 거뒀다. 반도체 사업의 부진 속에서도 스마트폰과 가전 판매가 호조를 보이며 전체적인 실적 상승을 견인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 65조3885억원, 영업이익 9조3829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8.19%, 영업이익은 45.53% 증가한 것이다. 매출의 경우 역대 1분기 사상 최고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1분기 매출은 디스플레이 비수기와 반도체 영향에도 불구하고 스마트폰 판매 호조에 힘입어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며 “영업이익은 디스플레이 비수기와 반도체 실적 감소에도 불구하고 스마트폰과 가전의 수익성이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사업부문별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등 부품사업을 전담하는 DS부문은 1분기 매출 25조8200억원, 영업이익 3조7500억원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반도체 부문 영업이익은 3조37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6% 가량 줄었다. 1분기 메모리 사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언택트 확산으로 모바일과 노트북PC 수요가 강세를 보이며 양호한 흐름을 보였다.

하지만 파운드리 사업은 1분기 발생한 미국 오스틴 공장의 정전사태로 생산이 줄어들며 실적이 하락했다는 설명이다.

디스플레이 부문의 영업이익은 3600억원이다. 삼성전자는 “디스플레이는 중소형 비수기 수요 둔화로 전분기 대비 이익이 줄었으나 전년 동기 대비로는 OLED 가동률 증가 등으로 이익이 크게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가전사업을 담당하는 소비자가전(CE)부문은 1분기 매출 12조9900억원, 영업이익 1조120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CE부문의 역대 1분기 기준 사상 최고 기록이다.

1분기 코로나19 백신 공급 확대로 억눌려 있던 수요가 폭발하는 '펜트업' 효과가 최대 실적을 뒷받침했다는 해석이다. TV의 경우 신제품 '네오 QLED'가 유통과 소비자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으면서 판매 호조를 보였다고 삼성전자는 전했다.

스마트폰 사업을 담당하는 IT모바일(IM)부문은 1분기 매출 29조2100억원, 영업이익 4조3900억원을 기록하며 전체 실적을 견인했다. IM부문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5.6% 급증한 것이다.

1분기 모바일 시장 수요는 비수기 진입에 따라 전분기 대비 감소했지만 코로나19로 위축됐던 전년 동기 대비해서는 회복된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1월 출시한 전략 제품 '갤럭시 S21'이 좋은 반응을 얻으며 플래그십 스마트폰 판매가 증가했고 혁신성과 가격 경쟁력을 갖춘 갤럭시 A시리즈도 견조한 판매를 지속했다”고 전했다.

1분기 시설투자는 9조7000억원이며 사업별로는 반도체 8조5000억원, 디스플레이 7000억원 수준이다.

메모리의 경우, 수요 증가 대응을 위한 평택과 시안 첨단공정 증설과 공정 전환에 투자가 집중됐고 파운드리는 EUV 5나노 등 첨단공정 증설을 중심으로 투자가 집행됐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