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아트’ 사내벤처 키운다… 예술계와 상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카드는 ‘아트’ 사내벤처를 출범하고 첫 사업으로 ‘아트페어’를 개최한다./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아트’ 사내벤처를 출범하고 첫 사업으로 ‘아트페어’를 개최한다./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아트’ 사내벤처를 출범하고 첫 사업으로 ‘아트페어’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오는 6월 열리는 ‘더 프리뷰 한남 위드 신한카드(The Preview 한남 with ShinhanCard)’는 신한카드 사내벤처인 아임벤처스(I’m Ventures) 6기로 선발된 ‘아트플러스(Art+)’가 주축이 돼 진행된다.

신한카드 아트 사내벤처인 ‘아트플러스(Art+)’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홈인테리어용 미술품 구매가 증가하고 취미 생활과 재테크 수단으로 미술품 거래가 급증함에 따라 미술 시장을 틈새시장으로 보고 카드와 아트라는 두 영역을 연결하는 신사업을 발굴하고 있다.

이번 아트페어는 신한카드가 스폰서십을 맺고 있는 한남동 블루스퀘어의 ‘네모홀’에서 오는 6월 9~13일, 16~20일 진행된다.

특히 이번 아트페어는 신진 작가, 신진 갤러리의 발굴·육성을 목표로 개최해 예술인 양성에 주력함으로써 신한금융그룹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전략과도 일치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신한카드는 30여개 갤러리와 60여명의 작가의 작품을 전시·판매하고 협업 상품 등을 제작할 예정이다. 또 신한은행 메세나 시설 ‘신한갤러리’의 전시후원 사업과 연결해 장애 예술인 작품들을 이번 아트페어 특별전으로 기획했다.

아트 플랫폼에는 소장품 직거래와 함께 소장품·전시정보 등을 공유하는 아트 플렉스(Art Flex) 공간 개설, 전문가 클래스와 강연 등 콘텐츠도 담길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런칭 이후 빅데이터 역량을 활용한 디지털 기반의 정교한 추천과 관리, 결제모듈 추가, 포인트 적립·사용 등 회사의 사업 영역과 연결해 비즈니스 모델을 확장한다는 복안이다.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은 “이번 아트페어는 사내 벤처의 도전 정신으로 금융과 아트라는 분야를 연결해 새로운 시도를 한다는 의미가 있다”며 “사내벤처 활성화를 통해 미래 성장동력이 될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확산해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