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디지털 전환 속도낸다… 인재 영입·조직개편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은행, 디지털 전환 속도낸다… 인재 영입·조직개편 실시
우리은행은 디지털은행 전환에 힘을 싣고자 외부 전문가 영입과 조직개편을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디지털그룹 DI추진단장(본부장)에 김진현 전 삼성화재 디지털본부 부장을 영입했다. 김 본부장은 삼성화재 인터넷전략팀 및 UX&애널리틱스 센터장을 역임하며 마케팅 기획·UX전략·데이터 분석 등 디지털사업을 총괄했다.

우리은행 DI추진단의 DI는 데이터 인텔리전스(Data Intelligence) 줄임말로 인공지능을 연계한 데이터 수집 및 분석을 통해 고객 니즈를 적시에 충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외부 전문가 영입에 발맞춰 디지털 전환 완성을 위한 조직개편도 단행했다. ▲디지털 역량 집중 및 전문화 ▲디지털 고객 경험 강화 ▲기업금융 플랫폼 시장 선점 ▲디지털 신기술 사업 강화가 조직개편의 핵심이다.

먼저 디지털 역량 집중을 통한 디지털은행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기존 DT추진단을 ‘디지털그룹’으로 격상했다. 디지털 영역별 전문화된 업무수행을 위해 디지털그룹에 ‘디지털금융단’과 ‘DI추진단’도 신설했다.

또한 DI추진단 내 빅데이터 및 AI 관련 개발업무를 담당할 ‘D&A플랫폼부’와 혁신적인 새로운 기술을 발굴할 단장 직속‘신기술연구팀’을 신설했다. 아울러 앱 관련 차별화된 고객경험 제공을 위해‘뱅킹앱연구팀’도 신설해 신기능 개발 및 생활금융 서비스 제공을 추진한다.

기업금융의 디지털 전환도 함께 추진한다. 이를 위해 기업금융 플랫폼 시장에서 퍼스트 무버(First Mover) 입지를 다지고자 ‘기업금융플랫폼부’를 신설했다. 기업플랫폼 기획, 개발 및 운영 기능을 일원화해 운영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외부 전문가 영입과 조직개편을 통해 신속한 디지털 전환, 차별화된 디지털 고객경험 제공 및 디지털 신기술 경쟁우위 확보를 실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