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TO, 신임 사무차장에 中 상무부 차관 등 4명 인선

2명은 여성…"사무차장직에 여성 절반은 최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 AFP=뉴스1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 AFP=뉴스1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 세계무역기구(WTO) 신임 사무차장에 중국 상무부 고위 관료 등 4명이 인선됐다.

이중에서는 여성이 2명(미국·코스타리카)으로, 사무차장직에 절반이 여성으로 지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AFP에 따르면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WTO 사무총장은 4일(현지시간) 장샹천 중국 상무부 부부장을 포함, 미국의 안젤라 엘러드, 프랑스의 장-마리 포강, 코스타리카의 아나벨 곤잘레스를 새 사무차장으로 임명한다고 밝혔다.

오콘조이웨알라 사무총장은 WTO 최초의 여성 및 아프리카 출신 사무총장이다.

중국은 앞선 WTO 사무총장 선임 과정에서 나이지리아 출신의 현 오콘조이웨알라 사무총장에 대한 사실상의 지지를 표한 바 있다.

당시 한국의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등이 오콘조이웨알라 사무총장의 라이벌이었다.

오콘조이웨알라 사무총장은 4명의 인선을 하게 돼 기쁘다면서 "WTO 역사상 사무차장의 절반이 여성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는 재능있는 지도자들과 함께 조직을 강화하겠다는 뜻인 동시에 고위직에서 성별 균형을 이루겠다는 제 약속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8.27하락 31.1610:10 05/12
  • 코스닥 : 973.79하락 4.8210:10 05/12
  • 원달러 : 1123.00상승 3.410:10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0:10 05/12
  • 금 : 65.54하락 1.210:10 05/12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