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실종 대학생' 오늘 발인… 父 "모든 분 오셔도 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강 실종 대학생' 오늘 발인… 父 "모든 분 오셔도 된다"

한강공원에서 술을 마시고 잠들었다가 실종 엿새 만에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손정민씨(22)의 발인이 5일 오전 9시 진행된다.

손씨의 유족 등에 따르면 서울성모병원에서 이날 오전 8시20분 고별식이, 오전 9시 발인식이 열린다. 이후 오전 10시에는 서울 서초구 잠원동성당에서 장례미사가 예정돼있다. 손씨는 미사가 끝난 뒤 경기도 용인의 납골당에 안치된다.

손씨의 아버지는 "정민이를 생각하는 모든 분이 오셔도 된다"고 밝혔다.

현재 경찰은 손씨의 사인을 규명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전날 한강에서는 손씨와 당일 술을 마신 A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휴대전화를 발견했으나 경찰 조사 결과 A씨의 것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휴대전화를 계속해서 찾는 한편 실종 당일 반포한강공원 방문 차량의 블랙박스를 전수 조사 중이다. 공원 폐쇄회로(CC)TV 자료도 모두 살피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31하락 23.1210:35 05/12
  • 코스닥 : 975.93하락 2.6810:35 05/12
  • 원달러 : 1122.80상승 3.210:35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0:35 05/12
  • 금 : 65.54하락 1.210:35 05/12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