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의계약' 더 공정해진다…서울시 '견적공개요청시스템' 구축

능력 갖춘 소기업 참여 기회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계약마당'(contract.seoul.go.kr) 내에 마련된 수의계약 견적 공개 요청 시스템.© 뉴스1
'서울 계약마당'(contract.seoul.go.kr) 내에 마련된 수의계약 견적 공개 요청 시스템.© 뉴스1

(서울=뉴스1) 허고운 기자 = 서울시는 수의계약 업체 선정의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수의계약 견적 공개 요청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6일 밝혔다.

'서울 계약마당'(contract.seoul.go.kr) 내에 마련된 수의계약 견적 공개 요청 시스템은 서울시 발주부서가 과업지시서 등을 담은 사업계획서를 올리면 관심 있는 업체들이 견적서를 제출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서울시는 다양한 견적서를 비교 분석한 후 가장 적합한 업체와 계약을 체결한다. 소액 수의계약은 기존에 사업을 같이 해왔거나 다른 공공사업 참여 이력이 있는 업체가 주로 해왔으나, 앞으로는 경험이 없어도 능력은 충분한 소기업들도 참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시는 계약수행업체에 대한 내부 평가시스템도 마련했다. 사업완료 후 업체 능력 평가 결과를 데이터베이스로 구축·공유해 추후 다른 사업을 발주할 때 참고 자료로 활용한다.

김명주 서울시 재무과장은 "그동안 공공사업에 소외됐던 영세업체에도 공정하게 수주 기회가 주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능력 있는 업체가 공공사업을 수행함으로써 시민들에게 품질 높은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