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임영웅 고백 "갑작스러운 관심 힘들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임영웅이 '미스터트롯' 진 당선 후 심경을 공개했다. /사진=뽕숭아학당 방송캡처
가수 임영웅이 '미스터트롯' 진 당선 후 심경을 공개했다. /사진=뽕숭아학당 방송캡처

가수 임영웅이 '뽕숭아학당' 1주년을 맞아 초심을 되찾았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뽕숭아학당' 개교 1주년 특집에서 붐은 임영웅에게 "1년 전 기억 나냐?"고 물었다.

이에 임영웅은 "힘들었지… 오디션 준비하고, 끝나고서 갑자기 받은 관심에 너무 놀라고 적응하기가 힘들었지"라고 답했다.

붐은 "그러니까 이게 진이라는 왕관의 무게를 본인이 짊어지고 가야 되니까"라고 임영웅의 마음을 헤아렸다.

임영웅은 "분명한 건 그때나 지금이나 행복한 건 변함없다. 삶에 대한 행복함도 있었고 지금도 너무 행복하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영웅아 지난 시간 딱 힘들었을 때를 잘 버텨줘서 고맙고 앞으로 더 행복한 일들 많이 만들자. 파이팅!"이라고 자신에게 영상 편지를 보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