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관광객 살해하고 발뺌… 볼리비아 현지 부족장, 징역 15년 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인 관광객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볼리비아 현지의 한 부족장이 1심 재판에서 징역 15년을 선고 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인 관광객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볼리비아 현지의 한 부족장이 1심 재판에서 징역 15년을 선고 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인 여성 살해 혐의로 기소된 볼리비아 현지 부족장이 1심 재판에서 징역 15년의 실형을 선고 받았다. 사건이 발생한 지 약 3년 반 만이다. 이 여성은 2018년 1월 볼리비아 코파카바나 태양의 섬을 여행하다 피살됐다.

지난 5일 현지 소식통 및 언론 보도 등에 따르면 볼리비아 라파스 코파카바나 지방법원은 한국 여성 A씨(39) 살해 혐의로 기소된 로헤르 초케 멘도사(38)에 대해 최근 징역 15년을 선고했다. 재판 절차는 같은달 29일 판결문 낭독을 끝으로 종결됐다.

A씨는 2018년 1월11일 태양의 섬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볼리비아 주요 일간지 엘데베르(El Deber)는 2018년 1월12일자 보도에서 코파카바나 ‘태양의 섬’에서 홀로 여행하던 한인 여성 A씨가 전날 오후 참혹하게 살해된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확인된 행적은 1월9일 숙소 체크인 기록이 마지막이었다.

이후 사건은 1년 동안 미궁에 빠지는 듯했지만 인근 주민 증언을 바탕으로 내사를 벌여온 볼리비아 경찰이 2019년 5월1일 로헤르 초케를 체포했다.

로헤르 초케는 태양의 섬 현지 부족인 차야(Challa)족 부족장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처음 A씨 사건을 인지하게 된 것도 A씨 실종 이틀 뒤 차야족 부족원들이 유관상으로도 폭력 피해 흔적이 명백한 여성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알렸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초기 수사 과정에서 현장을 찾은 A씨 유족에게 초케는 위로를 전하며 범인 색출을 돕겠다는 말을 하는 등 태연히 행동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초케의 기소 과정에서 볼리비아 국과수 격인 법의학연구소(IDIF)가 A씨의 시신을 부검했다. 부검 결과 A씨의 직접적 사인은 목 부위 치명적 창상에 의한 저혈성 쇼크.

A씨 몸에선 11곳의 창상과 자상 및 성폭행 흔적이 발견됐다. 이를 토대로 초케의 유전자 검사가 이뤄졌지만 일치하지 않는 것으로 나와 한때 수사에 난항을 겪기도 했다.

현지 검찰은 1년의 예심절차 기간에 추가 증거들을 확보한 끝에 ‘여성 살해’ 혐의만을 적용해 그를 기소했다. 검찰은 물론 법원도 초케 외에 범행에 가담한 다른 공범들이 있을 것으로 추정하지만 공범은 잡지 못한 채 초케에 대한 재판만을 진행했다.

앞서 볼리비아 현지 방송사 PAT는 초케의 영장실질심사 당일인 2019년 5월1일 ‘한인 여성 살해 용의자 결백 주장’ 이라는 보도에서 혐의를 부인하는 초케의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27초짜리 동영상에서 그는 “결백하다. 이 혐의는 잘못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럼 당신은 무엇을 했냐”는 질문에 신념에 찬 눈빛으로 “나는 부족장이고 부족장으로서 우리 마을의 규칙과 절차를 지킨다”고 답했다.

로헤르 초케는 1심 선고 직후 항소 의사를 밝힌 만큼 사건은 고등법원으로 올라갈 전망이다. 검찰은 유족 측과 향후 대응방안을 논의해 항소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예측된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5:32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5:32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5:32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5:32 06/16
  • 금 : 71.79하락 0.2215:32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