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미세먼지 줄여주는 현대건설 '클린존', 세계 3대 디자인어워드 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건설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iF DESIGN AWARD 2021'에서 디에이치 미세먼지 저감상품 '클린존'으로 본상을 수상했다.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iF DESIGN AWARD 2021'에서 디에이치 미세먼지 저감상품 '클린존'으로 본상을 수상했다.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가운데 하나인 'iF DESIGN AWARD 2021'에서 디에이치 미세먼지 저감상품인 '클린존'(The Clean Zone)으로 본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iF DESIGN AWARD'는 1953년부터 독일에서 매년 개최하는 세계적인 디자인 공모전이다. 디자인 혁신과 사용자 혜택, 사회적 책임 등 높은 수준의 심사기준을 거쳐 최고의 디자인 상품을 선정한다. 'IDEA 디자인 어워드' '레드닷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현대건설은 이번 공모전에서 국내 건설사 가운데 유일하게 본상을 수상했다. '클린존'은 앞서 '미국 아키타이저 어워드'(Architizer A+ Award)를 비롯해 국내 우수디자인상품(GD) 및 한국색채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클린존'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 특화된 오염물질 저감 상품으로 에어워셔(Air Washer) 및 미스트 쿨링포그(Mist Cooling Fog: 안개분사)시스템이 결합된 제품이다.

제품을 설치하면 외부 활동 후 실내에 들어가기 전 신체에 남아있는 오염물질을 효과적으로 제거·살균할 수 있다. 에어워셔에서 나오는 깨끗한 바람으로 신발이나 옷에 남아있는 미세먼지를 제거하고 손에 뭍은 오염물질을 세정할 수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미스트 쿨링 포그시스템은 주변 환경을 쾌적하게 하고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제거하는데 도움을 줄 뿐 아니라 감각적인 디자인을 구현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현대건설은 '디에이치 아너힐즈'를 시작으로 '디에이치 라클라스' '디에이치 자이 개포' 등에 '클린존'을 설치할 예정이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09하락 27.8415:15 06/21
  • 코스닥 : 1010.46하락 5.4215:15 06/21
  • 원달러 : 1134.60상승 2.315:15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5:15 06/21
  • 금 : 70.98하락 1.3715:15 06/21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