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은정, '함딩요' 굴욕짤 해명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함은정이 과거 사진 때문에 새로운 별명을 얻고 굴욕을 겪었다고 하소연했다. /사진=라디오스타 제공
함은정이 과거 사진 때문에 새로운 별명을 얻고 굴욕을 겪었다고 하소연했다. /사진=라디오스타 제공

배우 함은정이 과거 사진 때문에 새로운 별명을 얻고 굴욕을 겪었다고 하소연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어린이날을 맞아 편성된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어린이’ 특집으로 이홍기, 한은정, 왕석현, 이유진, 전성초 등이 출연했다. 

드라마 ‘토지’ 출연 당시 신세경의 몸종 봉순이 역할로 출연한 함은정은 리얼리티를 지켜야 한다는 신념 때문에 예쁜 분장을 스스로 거부했다고. 함은정은 “아이라인이나 뷰러 등을 조금 할 법도 하지만, 오직 얼굴에 시커먼 분장만 했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아가씨 역할의 신세경은 뽀얗게 하고 메이크업도 했다. 그걸 보면서 나는 ‘그래! 세경이는 아가씨고, 나는 몸종이니까 하지 않는 거야!’라고 생각했다”라고 밝히며 “그런데 억울한 게, 난 역할에 몰입했을 뿐인데, 그 모습을 보고 진짜 너무 못생겼던 걸로 오해한 사람들로부터 ‘성형을 많이 했네’라는 말을 들었다”라고 해명했다.

과거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유행했던 굴욕 사진에 관해서도 억울함을 토로했다. 그는 “이게 인터넷에서 ‘함딩요’라고 떠돌아다닌다”라면서 “난 할 말이 있는 게 저기서 눈을 더 동그랗게 떠도 됐는데, 슬픈 장면이라 저렇게 눈을 세모나게 찌푸린 것이다. 저 사진만 돌고 도니까 조금 억울하다. 다른 사진 보면 괜찮다”라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5:30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5:30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5:30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5:30 06/21
  • 금 : 70.98하락 1.3715:30 06/21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