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영월서 올해 첫 ASF 발생… 돼지 401마리 살처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원도 영월군의 한 돼지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올해 처음 발생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강원도 영월군의 한 돼지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올해 처음 발생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강원도 영월군의 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올해 처음 발생했다. 지난해 10월 강원도 화천의 한 돼지농장에서 발생한 이후 약 7개월 만이다.

6일 ASF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에 따르면 이틀 전 해당 농장에서 돼지 두 마리가 죽은 채 발견돼 정밀검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ASF에 감염된 것을 확인했다. 발생 농장은 기존 멧돼지 ASF 발생 지점과 인접 한 곳이다.

방역당국은 즉시 농가에서 키우던 돼지 401마리를 모두 살처분하고 반경 10㎞ 내 돼지농장 4곳에 대한 정밀검사를 실시했다. 강원도, 경기, 충북지역 양돈농장, 도축장·사료공장 등 축산시설, 축산차량에 대한 일시이동중지명령도 발령했다.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ASF 관계장관회의에서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라 이동중지명령 등 초동방역에 만전을 기해달라"며 "역학 조사로 전파 원인을 신속히 파악하라"고 지시했다.
 

한은진
한은진 lizhan9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한은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