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학폭 가해 경험 저서에 쓴 이유 해명… "반성 및 참회의 심정으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6일 오전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가 자신의 저서에 썼던 학교폭력 관련 부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사진=장동규 기자
6일 오전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가 자신의 저서에 썼던 학교폭력 관련 부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사진=장동규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가 저서에서 학폭 가해자였다고 고백한 것에 "정말 반성하고 참회하는 심정으로 그 글을 쓴 것"이라고 말했다.

6일 오전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강선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학폭 가해자였다는 고백을 기사로 보고 적잖이 놀랐다"고 밝혔다. 이에 김 후보자는 "왕따 문화를 접한 부모 세대로서 어린 시절에 저희도 그런 부끄러운 게 있었다는 걸 고백을 드리고 반성을 하고 참회의 심정으로 글을 썼다"며 "지금 젊은 학생들한테도 한번 길게 돌아봐달라는 그런 호소였다"고 답했다.

앞서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은 김 후보자가 지난 2015년 출간한 '공존의 공화국을 위하여'라는 저서에서 학창 시절 학교폭력 가해 경험을 고백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자는 저서에서 "1960년대 대구 근처에 미군 부대가 많았다. 당연히 혼혈아도 있었다"며 "나도 시골에서 올라온 처지라 질서에 편입하기 위해 당연히 센 놈들을 따라다녔다"고 기술했다. 이어 "부끄러운 가해자 중 한 명이었다"고 덧붙인 바 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8:03 06/24
  • 금 : 73.43상승 0.91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