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아알미늄, 알루미늄 수혜 예상에 상승… 7%↑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특징주] 삼아알미늄, 알루미늄 수혜 예상에 상승… 7%↑

삼아알미늄의 주가가 상승세다. 

6일 오후 1시50분 기준 삼아알미늄은 전 거래일 대비 900원(7.62%) 오른 1만2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NH투자증권은 산업계 탈탄소 움직임이 본격화되면서 원자재 중 알루미늄의 수혜가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황병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구리, 니켈 등과 마찬가지로 알루미늄도 전기차, 태양광 등 신재생향 수요 증가세가 기대되는 대표적인 산업금속"이라며 "통상적으로 자동차, 항공우주 등 운송 부문과 건설, 전기, 포장재 등에서 널리 사용되는 알루미늄은 단기적으로 수요 산업 전반의 경기 회복이 가격 강세를 지지하고 있고 범 세계적인 '그린 테크놀로지' 성장세도 장기 알루미늄 수요 전망을 강화하는 원동력"이라고 평가했다. 

삼아알미늄은 배터리 알루미늄박 과점 업체로 LG화학을 포함 SK이노베이션과 삼성SDI 등 전기차 배터리 3사에 납품 중이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97하락 13.7113:33 06/17
  • 코스닥 : 1003.00상승 4.5113:33 06/17
  • 원달러 : 1129.70상승 12.513:33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3:33 06/17
  • 금 : 72.78상승 0.9913:33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