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중부지방, 천둥·번개 동반한 봄비… 기온도 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요일에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봄비가 내릴 전망이다. /사진=뉴스1
금요일에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봄비가 내릴 전망이다. /사진=뉴스1
금요일인 7일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봄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북서쪽에서 남하하는 기압골 영향으로 아침부터 낮 사이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권, 전라 동부내륙, 경북권, 경남 서부내륙에 비가 내린다. 이번 비는 지속 시간이 1~2시간으로 짧아 낮부터는 비가 그치며 차차 맑아질 전망이다.

아침 7시부터 오후 4시 사이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과 강원 영서 5~10㎜, 충청권과 전라 동부내륙, 경북권, 경남 서부내륙, 서해5도 5㎜ 내외다.

서울 등 수도권에는 강풍이 불 전망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 등 야외 시설물에 대한 주의가 요구된다.

수도권 서쪽에 최대 순간 풍속이 시속 70㎞(초속 20m)에 달하는 돌풍이 불 예정이다. 태풍 풍속이 초속 17m 이상인 점을 고려하면 태풍급 바람이다.

서울과 인천, 경기도(안산·화성·군포·성남·광명·안성·용인·의왕·평택·오산·안양·수원·고양·김포·부천·시흥·과천)에 강풍 예비특보도 발표됐다. 발효 시점은 오는 7일 새벽이다.

전국적으로 7일 새벽부터 저녁 사이 시속 25~45㎞(초속 7~12m)로 강한 바람이 불고 그 밖의 내륙에서도 시속 55㎞(초속 15m) 내외의 돌풍이 불 전망이다.

강한 비바람이 불며 포근했던 기온도 낮아질 전망이다.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8~17도, 낮 최고 기온은 17~26도로 예보 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3도 ▲인천 13도 ▲춘천 10도 ▲강릉 17도 ▲대전 13도 ▲대구 12도 ▲부산 14도 ▲전주 14도 ▲광주 14도 ▲제주 17도로 전망된다.

낮 예상 최저 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17도 ▲춘천 20도 ▲강릉 25도 ▲대전 21도 ▲대구 25도 ▲부산 21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제주 25도다.

전국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일 전망이다. 다만 몽골발 황사 영향으로 이날 오후 전 권역에서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나타낼 수 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8:03 06/24
  • 금 : 73.43상승 0.91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