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이혼에 중국이 왜 충격?… “우린 어떻게 결혼하라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오른쪽)와 아내 멀린다 게이츠 이혼이 중국에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사진=로이터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오른쪽)와 아내 멀린다 게이츠 이혼이 중국에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사진=로이터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와 아내 멀린다 게이츠 이혼이 중국 사회에 큰 충격을 주고 있는 분위기다.

5일(현지시각) 미국 CNN에 따르면 ‘빌 게이츠의 이혼’ 해시태그는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에서 조회수 8억3000만회를 기록했다. 이는 2019년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이조스가 이혼할 당시 누적 조회수(9100만회)를 크게 웃돈다.

빌 게이츠는 웨이보에서 410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다. 이는 170만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나 팀 쿡 애플 CEO(140만명)보다 훨씬 많은 수치다.

웨이보 사용자들은 빌 게이츠 부부의 막대한 재산이 어떻게 분할 될 지부터 이혼이 MS와 자선 사업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CNN은 MS가 다른 서구권 회사들과는 다르게 중국에서 상당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으며 지난 수십 년 동안 중국과 우호 관계를 구축했다고 짚었다. 중국인들이 빌 게이츠 부부의 이혼 소식에 관심이 많은 이유는 그동안 맺어온 긴 인연이 때문이라는 분석.

빌 게이츠는 1990년대 이후 12차례에 걸쳐 중국을 직접 방문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지원 명목으로 중국 등에 1억달러를 기부한 빌 게이츠에게 감사 편지를 보내기도 했다.

페이스북과 구글은 중국에서 차단돼 있지만 MS의 링크드인과 빙(Bing)의 사용이 가능한 점은 빌 게이츠와 중국의 우호 관계를 보여주는 대목으로 보인다.

중국의 저명한 기술계 인사들조차 웨이보를 통해 빌 게이츠의 이혼에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구글 차이나 대표를 지낸 리카이푸는 “빌과 멀린다는 내가 본 유명 사업가 중 가장 다정한 커플이었다”며 “이혼 소식을 믿기가 힘들다”고 밝혔다.

한 웨이보 이용자는 빌 게이츠의 이혼 소식이 결혼에 대한 자신의 믿음을 뒤흔들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그는 빌 게이츠에게 “당신조차 이혼했다”며 “우리들은 어떻게 결혼에 대한 희망을 품냐”며 씁쓸한 소회를 남기기도 했다.
 

조희연
조희연 gmldus1203@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