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투기 논란' 노형욱, 국토 장관 임명 잠정 연기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형욱 장관 후보자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529호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토교통부장관 인사청문회에 출석,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노형욱 장관 후보자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529호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토교통부장관 인사청문회에 출석,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이 연기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6일 오후 전체회의를 열어 노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을 시도할 예정이었으나 잠정 연기했다.

국회 국토위 행정실은 이날 오후 국토위원들에게 문자를 발송해 "제387회(임시회) 제2차 전체회의는 오늘 개회되지 않는다"며 "이후 일정은 추후 공지해 드리겠다"고 통보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긴급 의원총회를 열고 노 후보자와 함께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에 응하지 않기로 하며 지명철회 또는 자진사퇴가 필요하다고 결론 내렸다.

정의당 역시 이날 오전 긴급 의원총회를 열고 노 후보자에 대해 '부적격' 의견을 밝혔다. 임 후보자, 박 후보자에 대해서는 문 대통령의 지명철회를 요구했다.

노 후보자는 위장전입, 부동산 투기 의혹 등 문제로 부동산 주무부처 장관으로 부적격하다는 질타를 받았다. 여야는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마감시한인 10일까지 협의를 통해 노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을 다시 시도할 것으로 보인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8:03 06/24
  • 금 : 73.43상승 0.91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