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앞유리에 폰번호 안 남겨도 돼요" QR코드로 대체되는 앱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연락처를 남기지 않아도 QR코드로 운전자와 연락할 수 있는 앱이 출시됐다.
연락처를 남기지 않아도 QR코드로 운전자와 연락할 수 있는 앱이 출시됐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 기업 '선의를 배로 베푸는 사람들(선배들)'이 차량 앞 유리에 개인 연락처를 노출하지 않고 QR코드로 대체할 수 있는 서비스 '카인드(KIND)'를 출시했다.

앱을 다운로드하고 생성되는 안심 QR코드를 차량에 부착하면 호출자는 스캔으로 운전자와 연락할 수 있다. 스캔 즉시 상황별 메시지를 운전자에게 전달할 수 있어 직접 통화에 따른 마찰이 생기지 않는다.

직접 통화가 불가능하다면 ARS로 연결 가능하다. 카인드는 ARS 호출 방식을 채택해 개인 전화번호 노출 가능성을 차단했다.

운전자는 차량 2대를 등록할 수 있다. 만약 카인드 알림을 확인하지 못하면 '대리인 등록'을 통해 대리인이 차량에 발생한 상황을 대신 대처할 수 있다.

대리인은 최대 3명까지 등록할 수 있고 1명을 선택해 알림을 활성화할 수 있다. 

향후 알림 시간을 설정한 뒤 정해진 시간이 종료되면 자동으로 알림 수신이 해제되는 기능이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8:03 06/24
  • 금 : 73.43상승 0.91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