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아레즈 4승+유강남 3안타' LG, 이틀 연속 두산 제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베어스와 LG트윈스의 경기에서 LG 선발 수아레즈가 역투하고 있다. 2021.5.6/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베어스와 LG트윈스의 경기에서 LG 선발 수아레즈가 역투하고 있다. 2021.5.6/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이틀 연속 두산 베어스를 꺾었다.

LG는 6일 잠실 야구장에서 열린 2021시즌 KBO리그 두산과 경기에서 7-2로 승리했다. 전날 역전승에 이어 연승을 달렸다.

LG 선발 투수 앤드류 수아레즈는 7이닝 7피안타(1피홈런) 8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해 시즌 4승(1패)째를 수확했다. 지난달 17일 두산전에서 3이닝 3실점으로 부진하며 첫 패전을 떠안은 수아레즈는 이날 완전히 달라진 모습으로 두산 타선을 제압하며 설욕에 성공했다.

LG는 이정용과 함덕주만 활용해 나머지 이닝을 막고 승리를 챙겼다. 선발 수아레즈의 호투 덕분에 투수진을 아낀 것도 득이다.

LG 타선은 두산 선발 아리엘 미란다가 제구 난조로 자멸한 틈을 놓치지 않고 경기 초반 대량 득점에 성공했다. 2회까지 5점을 뽑아내 기선제압에 성공했고, 4회와 5회에도 1점씩을 추가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베어스와 LG트윈스의 경기 LG 5회초 2사 2루 상황에서 유강남이 적시타를 치고 있다. 2021.5.6/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베어스와 LG트윈스의 경기 LG 5회초 2사 2루 상황에서 유강남이 적시타를 치고 있다. 2021.5.6/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유강남이 5타수 3안타 2타점 2득점으로 공격을 이끌었고, 채은성도 선제 2점 홈런을 뽑아내 승리에 일조했다. 리드오프로 나선 홍창기도 안타를 치진 못했지만 볼넷 2개와 타점을 올리며 제 역할을 다했다.

반면 두산은 선발 미란다가 볼넷을 6개나 내주는 등 심각한 제구 난조를 보이며 스스로 무너져 시즌 첫 패를 떠안았다.

호세 페르난데스와 박건우가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쳤고, 돌아온 강승호가 홈런포를 때렸지만 수아레즈를 효과적으로 공략하는데 실패하면서 2득점에 그쳤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