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 '킹덤' 비주얼 킹의 탄생…비투비 민혁, 독보적인 1위 등극

'킹덤 : 레전더리 워' 6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 캡처 © 뉴스1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비투비 멤버 민혁이 '비주얼 킹'에 등극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net 예능 프로그램 '킹덤 : 레전더리 워'에서는 '후 이즈 더 비주얼 킹?'이라는 주제로 투표가 진행됐다.

앞서 출근길 셀카를 찍었던 아이돌 가수들은 '당신이 생각하는 킹덤의 비주얼 킹을 투표해라, 본인에게도 투표 가능하다'라는 설명에 깜짝 놀랐다. "아침에 부었는데 큰일났다", "난 안 뽑아주겠다", "다 잘생겼다", "헷갈린다" 등의 반응이었다.

긴장감이 감도는 가운데 순위가 발표됐다. 공동 4위부터 시작됐다. 그 주인공은 비투비 은광과 더보이즈 현재였다. 전체 41표 중 3표씩 받았다고. 이에 현재는 "뽑아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은광은 "3표라고 하니까 마음이 놓이다. 자신감을 갖고 앞으로 멋진 비주얼을 뽐내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저한테 3표 주신 분들 따로 연락 달라"라고 농을 던졌다.

3위에는 더보이즈 선우가 호명됐다. 선우는 "앗싸~"라며 기뻐했다. 선우를 비주얼 킹으로 뽑은 이유가 공개되는가 했더니 MC들은 "'보면 안다'고 스스로 적었다"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선우는 "면목 없지만 뽑힌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라며 솔직한 매력을 뽐냈다.

2위는 5표를 획득한 스트레이 키즈의 필릭스였다. 필릭스는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나왔다. "예쁘게 생겼다, 귀엽다"라는 주위 반응에는 "감사하다"라고 해맑게 인사했다. 이어 "이렇게 투표 받게 돼서 감사하고 열심히 하겠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대망의 1위는 무려 7표를 받은 독보적인 존재, 비투비 민혁이었다. 그는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자마자 입을 틀어막고 놀란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투표한 이들을 위한 감사의 세레머니로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과 제스처를 선보이며 웃음을 안기기도.

민혁은 "솔직히 말하면 저도 경로우대 같아서 부끄럽긴 하다"라면서도 "정말 기분이 좋아서 피부 관리에 힘써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소감을 털어놔 눈길을 모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