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저신용등급 기업에 4.4조원 회사채·CP 차환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산업은행
/사진=산업은행
산업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로 신용등급 하락 가능성이 높아진 저신용등급 기업을 위해 4조4000억원 규모 회사채·CP 차환 지원 프로그램을 개편한다고 7일 밝혔다. 정부의 코로나19 관련 금융시장 안정화 방안에 따른 조치다.

회사채 차환 지원 1조9000억원 및 CP 차환 지원 2조5000억원 등 총 4조4000억원 규모로 조성, 코로나19 확산 초기, 시장 불안심리 확산에 신속하게 대응해 회사채·CP시장 안정화에 기여했다고 산은은 평가했다.

기업유동성지원기구(SPV) 출범 이후에는 동 기구를 중심으로 채권시장 안정화 정책 프로그램 운영하고 있으나 코로나19 위기국면이 여전히 현재진행 중임에 따라 SPV의 지원 사각지대를 보완하고 유사 시 자본시장 불안에 선제적으로 대응코자 개편안을 마련했다. 

공모회사채는 차환발행뿐만 아니라 신규발행도 지원대상에 포함한다. 회사채·CP의 신용등급 요건을 완화해 코로나19 피해로 신용등급 하락 가능성이 높아진 저신용등급 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 기존 회사채 A등급 이상에서 BBB등급 이상, CP A2등급 이상에서 A3등급 이상으로 조건을 완화했다.

또한 CP 또는 공모회사채 차환 목적의 사모회사채를 지원대상에 추가해 SPV의 CP 지원기간 제한에 따른 기업의 상환 부담을 완화하고 공모시장 이용이 힘든 저신용등급 기업들의 회사채 발행도 지원하기로 했다. SPV의 계열별 지원한도 제한(3000억원)으로 자본시장 조달 비중이 높음에도 회사채·CP 추가발행이 어려운 계열에 대한 지원한계를 보완할 예정이다.

산은 관계자는 "이번 개편으로 채권시장 재악화시 위기상황에 신속히 대처해 자본시장 안정화 및 기업들의 코로나19 극복을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