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한강 실종 의대생 사건' 타임라인…신발 버리는 CCTV·목격자 공통 진술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조윤형 기자,박혜성 기자 = 서울 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손정민 씨(22)와 관련해 경찰이 추가 목격자를 조사한 것으로 확인됐다.

7일 서울경찰청은 "한강공원 대학생 사건과 관련해 목격자가 1명 늘어 7명이 됐다"며 "어제 참고인 조사를 마쳤다"고 밝혔다.

이날 추가 목격자가 등장함에 따라 손 씨 사망 사건 관련 목격자는 4개 그룹 6명에서 5개 그룹 7명으로 늘어났다.

앞서 경찰은 "목격자들이 일관되게 진술하는 부분이 있다"며 "아직 100% 파악한 건 아니어서 또 다른 목격자가 있는지 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진술을 확보해 손 씨와 함께 있던 친구 A 씨의 동선 등 당시 상황을 파악하는 한편, 인근 폐쇄회로(CC)TV 54대와 차량 133대의 블랙박스를 확보해 분석 중이다. 또한 친구 A 씨의 가족이 A 씨의 신발을 버리는 CCTV 영상을 확보해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손 씨는 지난 24일 서울 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엿새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실종 당일부터 현재까지 손 씨의 명확한 사인이 밝혀지지 않아 죽음을 둘러싼 의혹이 가중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뉴스1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100%
  • 코스피 : 3229.64하락 38.2912:48 06/21
  • 코스닥 : 1007.81하락 8.0712:48 06/21
  • 원달러 : 1137.80상승 5.512:48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2:48 06/21
  • 금 : 70.98하락 1.3712:48 06/21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안철수 "윤석열 X파일 논란, 공작 정치 개시의 신호탄"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