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부 반발 속 경찰 코로나 백신접종률 67%…전남청 83% 1위

대구청 접종률 가장 낮아…예약률은 서울청 가장 저조 "접종 기간 종료 후 미접종자 확진 판정시 철저 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정혜민 기자
경찰·소방 공무원 등 사회필수인력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적십자병원에서 접종 마친 경찰 관계자들이 이상 반응 관찰실에서 대기하고 있다. 2021.4.26/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경찰·소방 공무원 등 사회필수인력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적십자병원에서 접종 마친 경찰 관계자들이 이상 반응 관찰실에서 대기하고 있다. 2021.4.26/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정혜민 기자 = 경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관련 내부 반발 등으로 홍역을 치르고 있는 가운데 만 30세 이상 대상자 중 67.48%가 접종한 것으로 확인됐다.

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권영세 국민의힘 의원실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6일 기준 대상자 11만7575명 중 7만9339명이 접종을 완료했다.

같은 기간 예약률은 74.55%로 전체 대상자 중 8만7657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별 접종률은 전남경찰청이 83.54%(4304명)로 가장 높았다. 이어 Δ전북청 80.57%(3934명) Δ광주청 77.27%(2709명) Δ세종청 76.65%(430명) Δ경기북부청 72.46%(4196명) Δ대전청 72%(2348명) Δ부산청 70.29%(6193명) 등이 뒤를 이었다. 대구는 61.32%(3420명)으로 접종률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예약률도 전남청이 87.54%(5152명 중 4510명)로 가장 높았다. 그 뒤로 Δ전북청 84.14% Δ세종청 83.96% Δ경기북부청 82.63% Δ광주청 82.12% Δ대전청 80.25% Δ부산청 79.45% 순이었다. 예약률이 가장 낮은 곳은 서울청으로 67.64%를 기록했다.

경찰은 '코로나 백신 접종 관련 접종률 제고 방안' 자료에서 "예약 기간 내 접종 관련 부정적 보도 등이 이어져 접종 예약률이 예상보다 저조한 것으로 분석된다"며 "접종률은 경찰 활동에 대한 국민적 신뢰와 직결되는 점을 고려해 특단의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했다.

아울러 경찰은 접종 기간 종료 후 미접종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을 경우 철저히 조사하고 수칙 위반시 엄중 문책하겠다는 입장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02상승 14.1412:30 06/23
  • 코스닥 : 1020.38상승 8.8212:30 06/23
  • 원달러 : 1136.70상승 4.812:30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2:30 06/23
  • 금 : 72.52상승 0.7312:30 06/23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