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팬 울리는 '최악 미세먼지'… 프로야구 잠실·수원·인천·광주 4경기 취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과 경기, 충남에 황사 위기경보 ‘주의’ 단계가 발령되며 LG트윈스와 한화이글스의 경기가 취소된 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 하늘이 뿌였다. /사진=뉴스1
서울과 경기, 충남에 황사 위기경보 ‘주의’ 단계가 발령되며 LG트윈스와 한화이글스의 경기가 취소된 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 하늘이 뿌였다. /사진=뉴스1

8일 프로야구 4개 구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더블헤더 1차전이 미세먼지 여파로 취소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이날 오후 2시 열릴 예정이던 잠실 한화-LG전, 문학 키움-SSG전, 수원 NC-KT전, 광주 두산-KIA전 등 4경기를 미세먼지로 인해 취소했다고 밝혔다. 전날인 7일 잠실·수원·인천·광주에서 열릴 예정이던 경기가 미세먼지로 인해 취소됐고 이날 더블헤더로 재편성됐다. 하지만 미세먼지가 좀처럼 누그러질 기미를 보이지 않으면서 이틀 연속으로 취소되는 사태를 맞았다. 

프로야구 정규시즌에서 미세먼지 취소가 나온 건 3년 만의 일이었다. 2018년 4월 6일 잠실 NC-두산, 수원 한화-KT, 문학 삼성-SK 등 3경기가 취소된 바 있다.

이번에 더블헤더 1차전이 모두 취소되면서 9일 4개 구장에서 더블헤더가 다시 치러질 계획이다. 이날 오후 5시에 열리는 더블헤더 2차전도 미세먼지로 인해 취소될 가능성이 있다. 한국야구위원회(KBO) 규정에 따르면 미세먼지 주의보 단계에서 초미세먼지 75㎍/m³ 이상 또는 미세먼지 150㎍/m³ 이상이 2시간 이상 지속인 때, 경보 단계에서는 초미세먼지 150㎍/m³ 이상 또는 미세먼지 300㎍/m³ 이상이 2시간 이상 지속인 때 경기 취소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최지웅
최지웅 jway0910@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8:01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8:01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8:01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21
  • 금 : 70.98하락 1.3718:01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