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단 폭행 당해 얼굴 피범벅"… 인천서 20대 남성, 경찰 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인천연수경찰서
/사진=인천연수경찰서
인천연수경찰서는 인천의 한 길거리에서 집단폭행을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조사중이라고 8일 밝혔다.

신고자 A씨(20대)는 지난 2일 밤 10시10분쯤 인천시 연수구 연수동의 한 길거리에서 집단폭행을 당했다며 112에 신고했다.

경찰은 주변 CCTV를 확보해 범행의 사실 관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집단폭행이라고 주장하고 있으나 사실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주변 CCTV를 확보해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사진=보배드림 게시판 캡처
/사진=보배드림 게시판 캡처
앞서 A씨는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글을 올려 20대 초반으로 보이는 무리가 자신을 집단폭행 당했다고 주장했다. 구타를 당해 기절한 A씨는 응급실에 실려 가보니 뇌진탕 증상에 코뼈가 부러지고 이마와 머리가 찢어져 피범벅이 됐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사실 관계를 확인한 뒤 피의자가 특정되면 형사 입건할 예정이다.
 

김화평
김화평 khp0403@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김화평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