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훈, 동요 '싹싹이'도 두성으로 부르는 로커 '폭소'

'아는 형님' 8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아는 형님' 민경훈이 동요를 특유의 발성으로 소화했다.

8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동요 '싹싹이'를 녹음하고 뮤직비디오를 찍었다.

강호동이 도입부 랩을 맡았다. 강호동은 넘치는 의욕으로 여러 가지 시그니처 사운드도 뽑아냈다. 이어 김희철은 김정민 모창으로 목을 푼 뒤 발랄하게 마쳤다. 이상민은 "멜로디도 박자도 고칠 수 있지만 기분은 고칠 수 없다"며 밝게 해달라고 요구했다. 김영철은 특유의 밝은 에너지와 억양으로 개성을 드러냈다.

서장훈의 차례가 됐다. 서장훈의 노래를 들은 김희철은 "안 씻어서 화난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수근은 감정이 부족하다는 강호동의 잔소리를 가볍게 무시하고 동요에 충실했다. 민경훈이 녹음실에 들어가자 다들 민경훈 특유의 두성을 놀리는 데 진심이 됐다. 심지어 민경훈이 부르는 부분은 더 느리게 하는 게 어떻겠냐고 했다. 민경훈은 예상한 대로 록처럼 두성을 뽐냈다. 형님들은 "가요인 줄 알았다"며 웃었다. 시옷이 계속 반복돼 발음을 못 하자 즉석에서 가사를 바꿔 성공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