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비, 오늘(8일) 부친상…"가족과 빈소 지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스1 DB © News1 권현진 기자
뉴스1 DB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가수 솔비(권지안)가 부친상을 당했다.

8일 엠에이피크루에 따르면 솔비의 부친이 이날 오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0세다. 엠에이피크루 측은 "현재 솔비는 가족들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으며, (장례식은) 코로나 19로 인해 유족들 뜻에 따라 조용하게 가족장 및 비공개로 치를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솔비 부친의 빈소는 9일 오전 8시부터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9호실에 마련된다. 발인은 10일 오전 5시30분에 엄수되며, 장지는 은하수공원-아산납골당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8:01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8:01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8:0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8:01 06/17
  • 금 : 72.78상승 0.9918:01 06/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