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맘' 박연수 "재혼 생각 있었는데…이번 생은 혼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연수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박연수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박연수가 "좋은 사람이 있으면 재혼 생각이 있었는데 이번 생은 혼자 살아야 할 듯"이라며 심경을 밝혔다.

박연수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시간을 붙잡고 싶다, 지아 지욱이 키우느라 젊은 시절 다가버렸구나"라며 "혼자 키운지 8년차, 생각해보니 키울 때는 엄청 힘들고 시간이 안 가는것 같더니"라고 마음이 담긴 글을 올렸다.

이날 박연수는 "어느새 8년, 짧은 다리 잡고 개울가에 올챙이 한마리 노래 불러주며 다리 마사지 해준 게 엊그제 같은데 이제 그 짧은 다리가 너무들 길어져 잡을 수조차 없다"면서 "좋은 사람 있음 재혼 생각이 있었는데 이번 생은 혼자 살아야 할 듯"이라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어 "시간은 미친 듯 빨리간다, 후회와 원망은 절대 아닌데 지금 이렇게라도 더는 늙고싶지 않는 여자이고 싶다, 박연수, 싱글맘, 지아지욱맘, 운동선수맘"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연수는 지난 2006년 축구선수 송종국과 결혼해 슬하에 딸 송지아, 아들 송지욱을 뒀다. 하지만 결혼 9년 만인 지난 2015년 9월 합의 이혼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03상승 14.1514:58 06/23
  • 코스닥 : 1017.30상승 5.7414:58 06/23
  • 원달러 : 1137.30상승 5.414:58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4:58 06/23
  • 금 : 72.52상승 0.7314:58 06/23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영화 '좀비크러쉬: 헤이리'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