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1호 도움 라이프치히, 도르트문트에 2-3 패배…뮌헨 우승

DFB포칼 4강전 이어 2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라이프치히의 황희찬 © AFP=뉴스1
라이프치히의 황희찬 © AFP=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독일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에서 활약하는 황희찬이 시즌 1호 도움이자 이번 시즌 분데스리가 첫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며 활약했다. 팀은 2-3으로 패했다.

라이프치히는 8일(한국시간) 독일 지그날 이두나파크에서 열린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의 2020-21 분데스리가 32라운드에서 2-3으로 졌다.

라이프치히는 19승7무6패(승점 64)를 기록, 아직 이번 라운드를 치르지 않은 선두 바이에른 뮌헨(22승5무4패·승점 71)과의 승점 차이를 좁히지 못했다. 라이프치히가 남은 2경기를 다 이기더라도 뮌헨의 승점을 추월하지 못하게 되면서, 바이에른 뮌헨이 리그 우승을 확정지었다.

라이프치히는 우승 경쟁을 끝까지 이어가기 위해 벼르고 나왔으나, 먼저 앞서 나간 건 도르트문트였다.

도르트문트는 전반 7분 만에 마르코 로이스가 선제골을 넣으며 기선을 제압했다. 이어 후반 6분 제이든 산초의 추가골까지 나오며 2-0까지 스코어가 벌어졌다.

라이프치히는 후반 중반 이후부터 대반격을 시작했다. 후반 18분 루카스 클로스터만이 만회골을 넣었고, 후반 32분 다니 올모가 황희찬의 완벽한 패스를 받아 동점골을 만들었다.

황희찬은 리그 1호 도움이자 DFB포칼 4강 베르더 브레멘전 1골1도움에 이은 2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를 기록했다.

황희찬의 활약에도 라이프치히가 승점을 가져가진 못했다. 도르트문트가 후반 42분 산초의 결승골로 3-2를 만들었기 때문이다.

결국 도르트문트가 치열한 경기 끝에 승점 3점을 차지했다. 라이프치히는 황희찬의 1호 도움에도 불구하고 아쉬운 패배를 기록하며 역전 우승에 실패했다.

한편 황희찬은 이번 시즌 분데스리가 16경기 1도움, DFB포칼 4경기 3골2도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경기 출전을 기록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