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2차대전 승전 76주년 맞아 "러시아 국익 확고히 지킬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9일 모스크바 붉은 광장에서 열린 제2차 세계대전 승전 76주년 기념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 AFP=뉴스1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9일 모스크바 붉은 광장에서 열린 제2차 세계대전 승전 76주년 기념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자국의 국익을 확고히 지킬 것이라고 9일 밝혔다. 이날은 러시아의 제2차 세계대전 승전 76주년 기념일이다.

AFP통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모스크바 붉은 광장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러시아는 일관되게 국제법을 수호하고 있다"며 "동시에, 우리 국민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우리의 국익을 확고히 지킬 것"이라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 개최를 놓고 시기와 장소 등을 논의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