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SBS 예능본부장 "지석진 '동상이몽' 하차? 본인이 원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캡처 © 뉴스1
SBS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SBS 예능본부장이 지석진의 '동상이몽' 하차는 본인의 뜻이었다고 말했다.

9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은 SBS 대표 예능 스케줄들을 소화하는 '방송국에 가면' 레이스로 꾸며졌다.

이날 소통 테스트 하위권 4명은 최영인 SBS 예능본부장과 면담을 가졌다. 멤버들은 '야심만만' '동상이몽'을 연출한 최 본부장에게 지석진이 '동상이몽' 초기에 출연하다가 하차한 이유를 물었다.

최 본부장은 "본인이 안하겠다고 한 거다"라며 "집앞에 가서 빠지면 안된다고 세 번이나 찾아갔다. 일산 식사동까지 갔다"라며 억울해했다. 당황한 지석진은 "그 일 다 잊었고 본부장님도 다 이해해주신다"라고 수습에 나섰다.

최 본부장은 현재 '런닝맨'에 대해 "너무 재미있다"고 한 뒤, 지석진을 보며 "이렇게 고령이 '런닝맨'을 하는 것 아닌가. 볼 때 마다 생각한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은 유재석, 김종국 등 '런닝맨' 에이스들의 아쉬운 점을 꼽아달라고 했다. 최 본부장은 "너무 열심히 하는 게 아쉽다면 아쉽다"라고 칭찬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