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 파더' 머스크 "사기 맞다" 농담에 도지코인, 35% 넘게 급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명 '도지 파더'로 불리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미국의 인기 코미디 프로그램인 세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NL)에 출연해 도지코인이 사기라고 발언하면서 한때 35% 이상 폭락했다./사진=뉴스1
일명 '도지 파더'로 불리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미국의 인기 코미디 프로그램인 세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NL)에 출연해 도지코인이 사기라고 발언하면서 한때 35% 이상 폭락했다./사진=뉴스1
일명 '도지 파더'로 불리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미국의 인기 코미디 프로그램인 세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NL)에 출연해 도지코인이 사기라고 발언하면서 한때 35% 이상 폭락했다. 다만 현재는 저가 매수세 유입으로 낙폭을 크게 줄여 15% 폭락에 머물고 있다.

도지코인은 10일 오전 6시30분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암호화폐(가상화폐) 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15.36% 폭락한 55.56센트를 기록하고 있다.

도지코인은 SNL 방영 직후 35% 폭락한 46센트까지 떨어졌다. 46센트까지 폭락했던 도지코인은 저가 매수세가 유입돼 현재는 55센트 선까지 오른 것으로 풀이된다.

같은 시각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도지코인은 24시간 전보다 10.85% 폭락한 69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머스크는 SNL에 출연해 도지코인을 수차례 언급했다. 풍자 뉴스 코너인 위켄드업데이트에서 머스크는 금융전문가로 분해 자신을 '도지코인의 아버지(dogefather)"라고 소개했다. 머스크는 "도지코인이 대체 뭐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도지코인은 "미래의 화폐다. 세계를 장악할 금융수단"이라고 설명했다.

도지코인을 지지하는 머스크의 계속된 설명에도 이해할 수 없다는 표정으로 같은 질문을 이어가던 진행자가 "그래서 그게 허슬(hustle : 사기)이냐"라고 묻자 머스크는 체념한 듯 "맞다. 허슬이다"고 농담했다.

전문가들은 농담이지만 "도지코인이 사기"라고 한 머스크 발언에 투자자들이 반응하고 있는 것 같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CNN은 도지코인 급락을 야기한 게 무엇인지 불분명하지만 "소문에 사고 뉴스에 팔라"는 투자 전략 때문일 가능성도 높다고 분석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23:59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23:59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23:59 06/23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23:59 06/23
  • 금 : 73.43상승 0.9123:59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