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신곡] 아련+경쾌…'던 던 댄스', 오마이걸이라 가능한 서정적 댄스 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마이걸 '던 던 댄스' 뮤직비디오 캡처 © 뉴스1
오마이걸 '던 던 댄스' 뮤직비디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걸그룹 오마이걸이 댄스 팝 '던 던 댄스'(DUN DUN DANCE)로 올봄을 서정적 감성으로 물들인다.

오마이걸은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 여덟 번째 미니앨범 '디어 오마이걸'(Dear OHMYGIRL)을 발매했다. 낯선 이방인으로 처음 만나 6년이 넘는 시간을 팀으로 함께 해온 일곱 멤버는 수채화 물감으로 서로를 그려내듯 그들의 이야기를 음악으로 풀어냈고, 이를 앨범에 담았다.

타이틀곡 '던 던 댄스'는 오마이걸의 독보적 매력을 오롯이 담아낸 곡이다. 누-디스코 장르와 제목으로는 마냥 신나는 느낌이 연상되지만, 노래를 재생하는 순간 펑크와 트랩을 오가는 비트에 아련하면서도 서정적인 멜로디가 더해져 신선한 반전을 선사한다. 여기에 오마이걸 멤버들 특유의 화사한 음색이 더해져 노래의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여기에 레트로풍 리얼 악기 소스가 더해져 오마이걸만 할 수 있는 독특한 댄스 팝이 완성됐다.

오랫동안 오마이걸과 함께해온 서지음 작가가 참여한 가사 역시 인상적이다. 그간 발표한 작품들처럼 이번 신곡 노랫말 역시 동화적 감성이 가득하다. '유성이 비처럼 쏟아지는 하늘/그 아래 너와 함께 춤추고 싶어', '자유로운 몸짓 그 사랑스런 느낌/저 따분했던 하루와 일상에서 벗어나' 등 시적인 가사는 노래가 가진 아련한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그간 오마이걸은 '클로저', '한 발짝 두 발짝', '비밀정원', '다섯 번째 계절', '불꽃놀이' 등을 발표하며 아련한 감성을 팀 컬러 중 하나로 굳혀왔다. '던 던 댄스'는 이런 오마이걸의 특유의 감성을 색다른 장르로 경쾌하게 풀어내 리스너들을 겨냥했다. 팀의 진화가 담겨 있는 곡이라 할 수 있어 K팝 신에 기분 좋은 봄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디어 오마이걸'에는 봄 내음 가득한 타이틀곡 '던 던 댄스' 외에도 '디어 유'(Dear you/나의 봄에게), '나의 인형'(안녕, 꿈에서 놀아), '퀘스트'(Quest), '초대장', '스완'(Swan) 등 여섯 트랙이 수록돼 있다.

'성장형 아이돌'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오마이걸이 이번 신보를 통해 보여줄 더욱 성장한 음악 세계와 독보적 콘셉트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