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집단면역 달성 박차…FDA, 12~15세용 화이자 백신 승인(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제약사 화이자. © AFP=뉴스1
미국 제약사 화이자.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12~15세를 대상으로 한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승인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번 긴급사용승인(EUA)을 통해 12세와 15세 사이의 미국 청소년 수백만명이 화이자 백신을 접종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재닛 우드콕 FDA 국장 대행은 성명에서 "오늘의 조치로 어린 사람들은 코로나19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게 됐다"며 "우리는 정상으로 돌아가는데 더 가까워졌으며 이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은 곧 종식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화이자는 지난 4월9일 FDA에 12~15세용 백신의 EUA를 신청했다.

화이자는 지난 3월 미국 12~15세 청소년 226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에서 예방 효과가 100%로 나타났다고 발표한 바 있다.

로이터는 코로나19를 앓는 청소년 대부분은 무증상이거나 가벼운 증상만 겪지만, 여전히 다른 사람에게 바이러스를 옮길 위험이 있기 때문에 이번 승인은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일부 성인들이 자신의 자녀에게 백신을 맞히는 것을 망설이는 현상이 관건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집계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기준 미국에서 최소 1회 백신을 맞은 사람은 전체 인구의 46% 수준이다.

그러나 백신 접종을 거부하는 사람들 때문에 접종 속도는 점점 더뎌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로이터는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