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큰딸이 올린 가족 사진엔 아빠가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의 이혼 발표 후 처음으로 큰딸 제니퍼 게이츠(25)가 9일(현지시각) 빌을 제외한 가족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려 화제가 됐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의 이혼 발표 후 처음으로 큰딸 제니퍼 게이츠(25)가 9일(현지시각) 빌을 제외한 가족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려 화제가 됐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의 이혼 발표 후 둘의 큰딸 제니퍼 게이츠(25)가 처음으로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물이 화제다. 제니퍼는 이날 빌 게이츠를 제외한 가족사진을 올렸다.

지난 9일(현지시각) 제니퍼가 올린 사진에는 자신과 어머니 멀린다, 남동생 로리(22), 여동생 피비(19)가 함께 있다. 제니퍼는 사진과 함께 "우리의 여왕, 영웅 그리고 엄마"란 글을 올렸다. 제니퍼는 미국 5월 둘째 주 일요일인 '어머니의 날'에 어머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 위한 것으로 추측된다.

특히 이 사진이 주목받는 이유는 제니퍼가 이전까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아버지를 제외한 가족사진을 올린 적이 없기 때문이다. 어머니, 아버지, 남매와 따로 찍은 사진은 있었지만 온 가족사진에는 언제나 빌이 함께 나왔다.

앞서 지난 6일 미국 연예매체 TMZ는 "빌과 멀린다의 세 자녀는 지난 3월부터 부모님의 이혼 결정을 알고 있었고 모두 어머니 멀린다 편"이라고 전했다. 이어 "멀린다는 이혼 발표 후 관심에서 벗어나기 위해 자녀 셋을 데리고 서인도제도 그레나다 섬으로 갔다"며 "모든 가족이 빌에게 화가 났기 때문에 여행에 초대받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제니퍼는 지난 4일 부모님의 이혼 발표 후 자신의 심경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그는 "우리 가족 모두에게 힘든 시간이었다"며 "앞으로 (부모님의) 이혼과 관련된 어떠한 언급도 안할 것이다. 우리 삶이 다음 단계로 나아가는 동안 사생활을 지키기 위한 바람을 이해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조희연
조희연 gmldus1203@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9상승 5.1715:28 06/14
  • 코스닥 : 997.86상승 6.7315:28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5:28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5:28 06/14
  • 금 : 71.18상승 0.4715:28 06/14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학교 찾은 김부겸 "여러모로 수고 많으십니다"
  • [머니S포토] 정의당 대선준비단 회의, 의견 나누는 여영국-박원석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주재하는 송영갤 대표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