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1분기 영업익 77억원… 전년비 38.8% 감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경산업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7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8% 감소했다. /사진=애경산업
애경산업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7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8% 감소했다. /사진=애경산업



생활뷰티기업 애경산업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7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8% 감소했다고 11일 밝혔다. 매출액은 1353억원, 당기순이익은 81억원으로 같은 기간 각각 15.6%, 11.7% 줄었다.

애경산업은 올해 1분기 주요 사업 부문이 모두 부진했다. 생활용품사업은 매출액 856억원, 영업이익 8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각각 10.5%, 86% 감소했다. 화장품사업은 매출액 497억원, 영업이익 69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각각 23.2%, 0.6% 역신장했다.

애경산업 생활용품사업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이던 지난해 1분기 개인위생용품 수요가 늘며 성장세를 보였으나 올해 1분기 수요 정상화로 돌아섰다. 화장품사업은 코로나19의 장기화 영향으로 면세점 등 국내 주요 채널 매출 실적이 감소했다.

애경산업은 현재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성장동력 마련을 위해 글로벌 영역 확장 및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할 계획이다. 생활용품사업에서는 글로벌 영역 및 제품 확대를 가속화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티몰에 오픈한 ‘애경 케라시스’ 플래그십 스토어를 중심으로 마케팅을 강화해 긍정적인 반응을 얻기 시작했다.

화장품사업에서는 중국 시장의 화장품 수요가 회복되고 있는 가운데 대표 브랜드 AGE 20’s(에이지투웨니스)가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AGE 20’s는 ‘티몰’에서 BB카테고리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징둥닷컴’ ‘핀둬둬’ ‘카오라’에도 공식 진출했다. 중국 기업 ‘프로야 화장품’과 업무협약(MOU)을 통해 프로야 오프라인 채널 매장에 입점하며 오프라인 채널도 확장해 나가고 있다. 이와 함께 에센스 커버팩트 외 선크림, 선팩트 등 히트 제품을 다양화하고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 ‘LUNA’(루나)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애경산업은 제품 포트폴리오도 다변화할 계획이다. 화장품사업에서는 ‘포인트’ ‘플로우’ ‘에이솔루션’ 등 기초 화장품 브랜드 3종을 재정비하고 ‘본결’을 추가해 기초 브랜드를 확장할 계획이다. 생활용품사업에서는 ‘랩신’ 브랜드를 개인위생에서 생활위생으로 확대해 선보인 ‘랩신 홈백신’을 강화하고 프리미엄 생활용품 출시를 확대할 계획이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