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집 마련 쉽지 않네"… 서울 아파트 청약경쟁률 4년 새 6배 올랐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최근 1년간(2020년 5월~2021년 4월) 서울 아파트 1순위 평균 청약 경쟁률은 94.1대 1로 문재인 정부 출범 후 1년간과 비교하면 6배 이상 치솟았다. /사진=뉴스1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최근 1년간(2020년 5월~2021년 4월) 서울 아파트 1순위 평균 청약 경쟁률은 94.1대 1로 문재인 정부 출범 후 1년간과 비교하면 6배 이상 치솟았다. /사진=뉴스1
수도권을 중심으로 아파트 청약 경쟁률과 당첨 가점이 크게 상승해 무주택자의 내집 마련 문턱이 높아졌다.

12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2020년 5월~2021년 4월 서울 아파트 1순위 평균 청약 경쟁률은 94.1대 1으로 나타났다. 2017년 5월~2018년 4월 경쟁률 15.1대 1과 비교하면 6배 이상 치솟은 셈이다.

같은 기간 전국 기준 경쟁률은 약 2배 뜨거워졌다. 같은 기간 전국 아파트 1순위 평균 청약 경쟁률은 12.6대 1에서 24.6대 1로 올랐다. 지난해 하반기 기록적인 청약 경쟁률을 보인 단지도 쏟아졌다.

지난해 하반기 분양한 경기 성남시 수정구 '위례자이더시티' 경쟁률은 617.6대 1, 부산 수영구 남천동 '힐스테이트 남천역더퍼스트'는 558대 1을 기록했다. 서울 강동구 상일동 '고덕아르테스미소지움' 537.1대 1, 경기 과천 갈현동 '과천푸르지오오르투스' 534.9대 1) 등 다수 단지에서 500대 1 이상의 경쟁률이 나왔다.

당첨 가점 상승도 두드러진다. 서울의 최저 당첨 가점 평균은 2017년 45.5점에서 올해 64.9점으로 20점 가까이 올랐다. 경기 36.3점에서 42.9점, 인천 33.1점에서 46.8점 등 수도권 모두 당첨 가점이 상승했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5:30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5:30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5:30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5:30 06/17
  • 금 : 72.78상승 0.9915:30 06/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