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공제조합, 운영위원장 윤현우 삼양건설 대표·부위원장 김경식 전 국토 1차관 선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현우 신임 운영위원장(왼쪽), 김경식 신임 부위원장
윤현우 신임 운영위원장(왼쪽), 김경식 신임 부위원장
건설공제조합이 신임 운영위원장에 윤현우 삼양건설 대표(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 부위원장에 김경식 전 국토교통부 1차관을 선출했다.

건설공제조합은 11일 운영위원회를 열고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6일 개정 공포된 건설산업기본법 시행령에 따르면 조합은 운영위원회에 위원장 1명과 부위원장 1명을 두고 위원 중에 위원의 직접·무기명 투표로 선출해야 한다.

이 중 1명은 전문가 위원으로 하도록 돼 있다. 윤 위원장 임기는 2022년 5월31일, 김 부위원장은 2023년 4월29일까지다. 윤 위원장은 “조합원의 이익과 권익을 위한 조합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달라”며 “조합의 혁신을 지속할 수 있도록 여러 위원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5:30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5:30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5:30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5:30 06/21
  • 금 : 70.98하락 1.3715:30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