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에즈 운하청, 선박 사고 발생 수로 확장하기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이집트 수에즈 운하청(SCA)은 지난 3월 초대형 컨테이너선 에버 기븐호가 좌초됐던 수로를 확장하기로 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오사마 라비 SCA청장은 이날 TV 방송에서 컨테이너선이 정체돼 교통이 통제됐던 수로의 남쪽 구간을 확대하고 더 깊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SCA는 수에즈시와 비터 레이크 지역 사이의 수로의 최남단 30km 구간을 동쪽으로 40m 넓힐 계획이다. 깊이는 66피트(약 20m)에서 72피트(약 22m)로 더 깊게 팔 예정이다. 이번 계획은 최장 2년이 소요될 예정이다.

라비 청장은 지난 2015년 그레이트 비터호 북쪽 양방향 통행을 위해 개통한 제2수로는 10km 연장해 82km가 될 것이라고 했다.

수에즈 운하는 지난 3월23일 컨테이너선 에버 기븐호가 좌초, 운하 입구를 막으면서 운하 기능이 전면 마비된 바 있다.

이집트 당국은 에버 기븐호'의 일본 소유회사인 쇼에이기센에 9억1600만달러(약 1조267억원)의 배상금을 지불하라고 명령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