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美 송유관 폐쇄 영향 지속… WTI 0.6%↑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유가가 소폭 상승 마감했다./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가 소폭 상승 마감했다./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가 소폭 상승 마감했다.

11일(현지시각)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국 서부텍사스원유(WTI) 6월 인도분 선물은 전장 대비 36센트(0.6%) 올라 배럴당 65.28달러를 기록했다.

영국 북해 브렌트유 7월물은 23센트(0.3%) 올라 배럴당 68.55달러로 체결됐다.

이날 유가는 미국 동부해안의 송유관이 사이버 공격으로 계속 폐쇄되면서 휘발유 부족에 따른 우려에 올랐다. 하루 250만배럴의 정제유를 책임지는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은 이번 주 내로 송유관 재개를 약속하며 유가 상승폭을 제한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이날 내놓은 월간 전망보고서를 통해 원유수요 전망을 일평균 20만배럴 상향한 점도 유가에 호재로 작용했다. OPEC은 중국과 미국의 성장이 인도의 전염병 위기를 상쇄해 올해 강력한 수요회복을 계속해서 지지했다. 

어게인캐피털의 존 킬더프 파트너는 "지금 당장은 콜로니얼 사태로 인해 전반적으로 유가에 불안 프리미엄(웃돈)이 쌓였다"며 콜로니얼 송유관 폐쇄가 "시장에 바닥을 받쳐주고 있다"고 말했다.

대표적인 안전자산인 국제 금값은 하락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내년 6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1.50달러(0.1%) 하락한 1836.10달러에 마감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8:01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8:01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8:01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21
  • 금 : 70.98하락 1.3718:01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