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수지 "♥김국진이 먼저 '사귀자' 고백"… 거절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수지가 김국진과의 연애 스토리를 들려줬다. /사진=뉴스1
강수지가 김국진과의 연애 스토리를 들려줬다. /사진=뉴스1

가수 강수지가 김국진과의 연애 비화를 전했다. 강수지는 지난 11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 오랜만에 출연해 원년멤버들과 회동하며 어느덧 6년의 시간이 흐른 자신들의 모습을 되돌아봤다.

이날 김광규가 '불청'에서 성공한 사람은 강수지뿐이라며 "다 그대로다"라고 안타까워했다. 이에 최성국이 "이 안에서 고르는 거였어?"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김도균은 “원래 ‘중년 남녀의 친구 찾기’ 였다”라며 연애가 목적이 아님을 강조했다.

박선영은 “내가 볼 땐 국진오빠가 수지언니를 좋아한거야”라고 확신에 차서 말했고, 김완선은 “오랫동안 보는 사람들은 다 불청 멤버들인 것 같아”라며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최성국은 “나는 공과 사가 분명한 게 있어”라고 말했고, 이를 들은 강수지는 “나는 없니?”라고 발끈했다. 최성국은 “누나가 제일 없어”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강수지는 “(김국진이) 사귀자 그래서 방송할 땐 못 사귄다고 그랬다. 너무 불편할까 봐”라고 고백했다. 이에 신효범은 촬영하는 동안 강수지가 김국진을 너무 좋아하는 줄 알았다며 “(김국진이) 먼저 사귀자고 했어?”라고 놀라워했다.

강수지는 여행 당시 모두가 낯선 사람들이라 유일하게 친분이 있는 김국진 라인에 자연스럽게 서 있었던 거라고 해명했다. 이에 최성국은 강문영이 연락해 “왜 수지가 국진 오빠랑 사귀었는지 알겠다. 그나마 킹카더구먼”이라고 했다고 밝혀 폭소를 유발했다.

강수지는 “사람들은 내가 국진 오빠를 좋아해서 그런 줄 알지만, 전혀 그런 게 아니었다”고 재차 해명했다. 이에 김완선은 강수지, 김국진이 너무 잘 어울려 모두가 커플이 되기를 희망했었다며 당시를 추억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