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열사 부당지원'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 회장, 구속여부 오늘 결정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계열사를 부당지원한 혐의로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구속 여부가 오늘 결정될 전망이다./사진=장동규 기자
계열사를 부당지원한 혐의로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구속 여부가 오늘 결정될 전망이다./사진=장동규 기자
계열사를 부당지원한 혐의로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구속 여부가 오늘 결정될 전망이다.

12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박 전회장은 이날 오전 10시 구속 전 영장실질심사(피의자 심문)을 위해 법원에 들어섰다. 박 전 회장의 구속 여부는 저녁 늦게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10일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는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를 받는 박 전 회장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박 전 회장은 아시아나항공 등 계열사를 이용해 총수 일가의 지분이 높은 금호고속을 부당 지원한 혐의를 받는다.

앞서 공정거래위원회(공정위)는 지난해 8월 금호산업과 아시아나항공 등에 총 320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하면서 박삼구 전 회장을 비롯해 전략경영실 임원, 법인 등을 공정거래법 위반으로 검찰에 고발했다.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고발정을 접수한 검찰은 지난해 말부터 수사를 본격화했다. 지난해 11월 검찰은 금호아시나그룹 본사 등을 압수수색하고 회계 장부 등을 입수했다.

검찰은 지난 1월 금호아시아나그룹 전략경영실 상무 공정위 직원의 부정거래 정황을 포착해 재판에 넘겼고 지난달 15일에는 공정위 고발 8개월여 만에 박 전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조사했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7.03하락 2.2911:48 06/14
  • 코스닥 : 998.20상승 7.0711:48 06/14
  • 원달러 : 1115.90상승 5.111:48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1:48 06/14
  • 금 : 71.18상승 0.4711:48 06/14
  • [머니S포토] 정의당 대선준비단 회의, 의견 나누는 여영국-박원석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주재하는 송영갤 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정의당 대선준비단 회의, 의견 나누는 여영국-박원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