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현, 밀워키전 5.1이닝 1실점 6K 호투… 2승 달성은 '다음 기회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12일 오전(한국시각)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패밀리필드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5.1이닝 1실점으로 호투했지만 승리를 거두진 못했다. /사진=세인트루이스 구단 공식 트위터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12일 오전(한국시각)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패밀리필드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5.1이닝 1실점으로 호투했지만 승리를 거두진 못했다. /사진=세인트루이스 구단 공식 트위터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호투했지만 시즌 2승에는 실패했다.

김광현은 12일 오전(한국시각)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패밀리필드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5.1이닝 1실점으로 비교적 호투했다. 안타 5개를 내줬지만 탈삼진 6개를 잡아냈다. 하지만 타선의 지원을 전혀 받지 못했다.

이날 김광현은 1회에만 삼진 2개를 잡아내며 한미 통산 1500개의 탈삼진 기록을 세웠다. 5회까지 무실점으로 호투한 김광현은 6회에 실점했다. 선두타자 케인에게 2루타를 허용한 김광현은 다음타자 테일러를 삼진으로 잡으며 한숨을 돌렸다. 하지만 후속타자 쇼와 풀카운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1타점 적시 2루타를 허용했다. 쇼의 타구는 중견수쪽 담장에서 바운드 된 후 담장을 넘어갔다.

세인트루이스는 김광현의 실점 이후 곧바로 불펜을 가동했다. 헤슬리가 1사 2루에서 구원 등판했고 추가 실점을 하지 않으면서 김광현은 이날 1실점으로 경기를 마쳤다.

세인트루이스는 밀워키 선발 페랄타에 막혀 점수를 내지 못했지만 8회 등판한 윌리엄스를 상대로 1점을 뽑아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동점이 되면서 김광현은 패전을 면하게 됐다.

이날 김광현은 5.1이닝 1실점으로 평균자책점을 2점대로 낮췄다. 기존 3.06에서 2.74를 기록하게 됐다. 투구수는 88개를 기록해 올시즌 가장 많이 던졌다.

양팀의 경기는 현재 1-1 동점인 상황에서 8회말 밀워키의 공격이 진행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