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친환경 에너지 M&A·기술개발 본격화… 산은서 5조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왼쪽부터) 박승덕 한화종합화학 대표, 최광호 한화건설 대표, 김동관 한화솔루션 대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 조현수 한화파워시스템 대표. /사진=한화
(왼쪽부터) 박승덕 한화종합화학 대표, 최광호 한화건설 대표, 김동관 한화솔루션 대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 조현수 한화파워시스템 대표. /사진=한화
한화그룹이 산업은행으로부터 친환경 에너지 사업 자금으로 쓰일 실탄 5조원을 확보했다.

한화그룹과 산업은행은 12일 충청북도 진천에 위치한 한화솔루션 큐셀부문 공장에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과 한화그룹 친환경 사업을 추진하는 계열사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그린에너지 육성 산업·금융 협력프로그램' 협약을 체결했다.

산업은행은 태양광, 수소 등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한화그룹에 향후 5년 동안 최대 5조원 규모의 자금을 공급한다. 한화그룹은 확보한 자금을 태양광, 수소 등 친환경 에너지 분야 인수합병(M&A), 기술개발(R&D), 시설투자, 운영자금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은 산업은행이 국내 주요 산업 생태계 육성을 위해 추진하는 산업·금융 협력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저탄소 및 친환경 에너지 분야로는 한화그룹이 첫 대상이다.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서의 성과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활동에 대한 노력을 정책금융기관으로부터 공식 인정 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한화그룹은 설명했다.

한화그룹은 친환경 사업을 확대하며 ESG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 태양광 및 수소 분야에 5년 동안 최대 9조원에 이르는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태양광 분야에서는 세계 최초로 차세대 고효율 태양광 모듈인 페로브스카이트 탠덤셀 양산을 통해 프리미엄 시장 경쟁력을 제고하고 시장점유율을 확대해 나간다. 미국·유럽 등에서 태양광 발전소를 개발·건설·운영하는 태양광 발전 프로젝트에도 적극 투자한다.

수소경제 분야에서는 태양광·풍력 등 신재생 에너지로 수소를 생산하는 그린수소 분야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 수전해 기술을 통한 그린수소 생산, 저장·유통, 충전 등 전 밸류체인에서 사업 역량을 구축해 시너지를 확보하며 시장 경쟁력을 강화해나간다는 전략이다.

한화는 향후 수소혼소 가스터빈 개발과 실증을 통해 수소를 에너지원으로 하는 친환경 민자발전사업자로 진출할 계획이다. 한화그룹과 산업은행은 저탄소 산업 생태계 조성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녹색기술 관련 중소·중견 기업 육성을 위해 연내 1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 한화와 산은이 각각 300억원, 민간에서 400억원을 조달한다. 중소·중견 기업은 저금리로 안정적 자금을 확보, 기술경쟁력 확보에 매진할 수 있게 됐다.

김동관 한화솔루션 대표는 "한화그룹은 그린에너지 사업 모델 고도화와 차세대 신기술 개발을 통해 글로벌 그린에너지 리더로서 새로운 10년을 준비하겠다"며 "유망 중소·중견 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함께 멀리'의 발걸음은 국내 그린에너지 생태계를 더욱 단단하게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5:32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5:32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5:32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5:32 06/16
  • 금 : 71.79하락 0.2215:32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