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레보비르,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소 효과 확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광약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레보비르' 임상시험 2상(CLV-201) 톱라인 결과에서 바이러스 감소 경향이 확인됐다고 12일 밝혔다.
부광약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레보비르' 임상시험 2상(CLV-201) 톱라인 결과에서 바이러스 감소 경향이 확인됐다고 12일 밝혔다.

부광약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레보비르' 임상시험 2상(CLV-201) 톱라인 결과에서 바이러스 감소 경향이 확인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총 61명의 코로나19 중증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임상은 위약대조, 무작위 배정, 단일 눈가림 방식으로 41명의 레보비르 투약군과 20명의 위약군을 비교했다.

임상 결과 레보비르 투약군에서 위약군보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다고 부광약품측은 주장했다.

부광약품은 고위험군인 고혈압환자군 22명에 대한 서브그룹 분석 결과 투약군의 코로나19 바이러스(N gene)가 위약군보다 통계적으로 유의하게(p<0.05)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증상발현일이 바이러스 감소에 끼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에서는 증상발현 7일 이내 등록된 분석군에서 위약 대비 더 큰 바이러스 감소 경향 결과를 보였다.

코로나19 바이러스 음성 전환율은 관찰 종료 시점인 29일에서 레보비르 투약군 85.3%가 음성으로 전환했다. 위약군의 음성 전환율은 70.6%로 통계적으로 유의미하지는 않았다.

부광약품은 이번 임상과 별개로 현재 진행 중인 경증 및 중등증 환자 대상 임상(CLV-203)에서 감염력이 있는 바이러스의 감소 효과를 추가로 검증하고 최종 결론을 내릴 계획이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신뢰도 있는 데이터를 확보하기 위해 의약품 임상시험 관리기준(GCP)를 철저히 준수했다"며 "임상 진행에 있어 최대한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상훈
이상훈 kjupres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제약바이오 담당 이상훈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8:01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8:01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8:01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21
  • 금 : 70.98하락 1.3718:01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